2018년 첫 주문,배달 이야기.

 

2018년 첫 주문은 친구 쿡이 새해맞이 포틀럭 파티를 하고 싶은데, 먹거리를 조금 준비하고 싶다고 당근케이크와 초코케이크를 주문한 것이었어요. 

 

<사심가득 potluk party>라는 이름으로 1월 6일 홍대 근처 공간에서 파티가 열렸고, 저는 당근케이크와 초코크림 케이크를 준비해서 갔어요.

오랜만에 만나는 친구, 처음 만나는 친구들과 함께 준비해 온 음식을 나누고 선물교환도 했어요. 맛있게 먹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지요. 참 따뜻했어요.

 

저는 선물교환 때 친구네 집에서 농사지은 쌀과 마늘, 친구 어머니께서 만든 된장과 고추장을 받았어요. 친구가 제주 여행을 가서 먹으려던 것인데, 숙소에서 밥을 할 수 없어서 가지고 갔다가 도로 가져왔다고 해요. 쌀과 마늘, 장을 선물 받고 올해는 굶지는 않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ㅎㅎㅎ

 

2018년 숲속과자점은 어떻게 될까요?

2018년 숲속과자점은 어떤 활동을 해야 할까요?

잘 모르겠어요. 돈을 벌기 위해 이 활동을 이어가는 건 아닌 것 같아요. 돈을 벌어보자고 생각한 기획은 망하더군요(-_-;;)

숲속과자점은 처음에 채식을 하는 저 부터 간식을 직접 만들어 먹고 주변 비건 친구들과 함께 나누자고 시작한 것이었죠. 이름은 꽤 오래전부터 지어두지만 온라인, 오프라인 공간을 마련해 두지는 않았어요. 정말 주변 친구들에게 알음알음 주문받아 배달하는 형식으로 간식을 팔아 왔거든요.

그렇게 간식을 팔면서 어떨 때 정말 돈이 급할 때는 도움이 되기도 했어요. 정말 돈이 급할 때 간식을 팔기도 했고요.

2017년을 지나면서 빠띠에 입점하고 미트쉐어에서 진행하는 워크숍에 간식 배달을 하기도 하고,  NPO지원센터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전과는 조금 다르게 숲속과자점이 대외적인 활동을 벌이게 된 것 같아요. 이런 기회가 주어진 것에 감사하지요.

 

아무튼 전 2018년을 이미 맞이했는데 어떻게 보내야 할까 생각하면서 숲속과자점 방향성에 대한 고민도 하고 있습니다.  답은 쉽게 나지 않더라고요.ㅎㅎ

첫 주문, 배달을 기분 좋게 시작했으니 잘 되리라고 믿어야 겠죠. 

조금 늦었지만, 새해 인사 드려요. 우리 모두 새해 복 많이 지어요.

공감해요
4
숲속과자점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숲이아와 함께하는 크리스마스맞이
<숲속과자점 비건베이킹워크숍>

크리스마스에 언제부터인가 케이크를 많이 드시더라고요.
제가 베이킹을 하는 이유 중에는 대형프랜차이즈 빵집이 시장을 독점하고 있고 공장에서 빵을 찍어내고, 빵이 다 똑같은 맛이라 다양성이 없다는 문제의식이 있기 때문이기도 해요. 
특히 크리스마스 케이크가 프랜차이즈 제과업계에서 어떻게 만들어지고 유통되는지 아시나요? 궁금하시면 한번 찾아보세요.

 

크리스마스 시즌, 
소중한 사람과 함께하는 시간에 먹을 케이크를 직접 만들면 좋겠죠. 
아니면 소중한 친구, 애인, 가족이 비건이면 크리스마스 선물로 직접 만든 케이크를 주어도 좋고요. (아 저도 이런 선물 받고 싶네요ㅎㅎ)
이번 숲속과자점 비건베이킹워크숍에서는 고구마케이크를 만들어 보려고 해요.
케이크시트를 굽고 두유고구마 크림을 만들 예정이에요. 
케이크는 굽는 시간이 길어요. 이번 워크숍은 시간을 넉넉히 잡아 보았어요. 중간에 점심도 먹어야 하니까요. 같이 먹을 도시락을 준비해 오시면 좋을 것

공감해요
1
@숲이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비건제빵과 제과 모임! 넘좋네요

공감해요
1
숲이아 제빵보다는 주로 제과를 하고 있어요~

지난 4월 14~15일에 참여한 <누구나 비건 파티> 스케치 영상이에요. 뒤늦게 숲속과자점 미트쉐어에 공유 합니다.


15일 일요일 파티 장면이 담겼다고 해요.
벌써 한 달이나 지났군요^^

이때 오랜만에 마켓 참가해서 참 신났어요. 
준비하면서 신나서 준비하고, 스트레스 쌓인거 재료 장보는 재미로 풀고..ㅋㅋㅋㅋ 파티 이틀 동안은 정말 재밌었답니다.
잠을 쪼개가며 간식만들기 노동하면서 피곤했지만 타르트를 맛있게 드셔주시는 분들을 만나니 참 고맙고 보람있었습니다. 
비건분들, 채식하는 분들, 비건이슈에 관심있는 분들 만나면서 자극이 많이 되었고, 페친 트친 분들 만날 수 있어서 반가웠어요.

작년에 NPO지원센터에서 시민공익활동 지원사업으로 프로젝트 진행할 때 에너지를 많이 쏟아붓고 나서 한동안 주문이 들어올 때만 간식을 만들고 숲속과자점 이름으로 별다른 활동을 많이 하지 않았는데요,, 이번 누구나 비건 파티가 좋은 기회였던 것 같아요. 
또 파티가 열렸으면 좋겠네요!!

 

 

https://www.facebook.com/notoursteam/videos/1543073175991426/

공감해요
1
숲속과자점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숲속과자점 빠띠는? 자세히 보기
가급적이면 건강한 재료로 비건간식을 만들어요~ 제로 웨이스트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숲속과자점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