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과 커뮤니티를 위한 민주주의 플랫폼, 빠띠

@나무영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2017.11.9. 숲속 과자점 비건 브라우니 베이킹 참여자 연화입니다. 저는 평소에 환경문제에 관심이 있어서 녹색연합을 후원하고 일상에서는 가급적이면 환경을 오염시키는 제품을 사용하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편인데 채식을 하는 것에 대해서는 진지하게 생각해 본적이 없었어요. 우리의 입을 즐겁게 해주는 소고기를 생산하기 위해서는 목장과 사료가 필요하고, 그 때문에 숲이 파괴된다는 글을 본 적은 있었지만 지금껏 당연하게 먹어오던 것을 먹지 않는다는 생각은 감히 할 수가 없었죠. 그런데 아주 우연히 숲이아님을 알게 됐고 채식을 하신다는 이야기를 들었어요. 채식을 하는 사람은 건강하지 못할 거라는 편견이 약간은 있었는데^^;; 처음 만났을 때 숲이아님의 밝은 에너지를 경험하고 채식에 대해서도 관심을 갖게 됐답니다.
숲이아님의 숲속 과자점 브라우니 베이킹 수업은 공유부엌 청춘플랫폼에서 진행되었어요~
장소를 찾기도 어렵지 않고 베이킹을 위한 도구들도 마음껏 사용할 수 있는 데다 아늑하고 편안한 공간이었어요.
그곳에서 충남으로 귀농한 유유님과 초등학교 1학년 조카, 귀농해서 시골빵집을 여는 게 꿈이라는 윤영님을 만났습니다. 신청은 하셨지만 일 때문에 , 아픈 몸 때문에 못 오신 분들은 뵙지 못했네요.
저희 모두 베이킹은 처음이었지만 숲이아님의 쉬운 안내 덕에 꿈꾸던 순간을 만난 것처럼 즐겁게 만들 수 있었습니다.
베이킹이라 하면 반죽부터 부담이 팍팍 되는데 숲속과자점 비건 베이킹 수업은 도구와 재료, 레시피가 간단해서 편안한 마음으로 시작할 수 있었어요.
우리밀가루, 코코아가루, 베이킹소다, 설탕, 소금,두유, 오일 이렇게 간단한 재료만으로 브라우니를 만들 수 있다니.. 그리고 레시피가 단 4줄뿐이라니.. 이렇게 간단하게 브라우니를 만들 수 있다니 정말 신기했어요.
베이킹에 들어가는 재료는 생협 제품, 공정무역 제품이었어요. 요즘에 시중에 우리밀빵, 유기농 빵을 파는 빵집이 많이 생겻지만 솔직히 어떤 재료가 들어가는지 알 수가 없잖아요. 나와 나의 가족, 친구들과 나눌 빵에 들어가는 재료를 눈으로 보고 선택할 수 있다는 것도 숲이아님이 베이킹을 하시면서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부분이었는데 정말 공감이 가더라고요.
숲속과자점 베이키의 가장 큰 매력은 내 취향에 맞는 빵을 만들 수 있다는 건데요. 주어진 레시피를 그대로 따라하는 방식이 아닌, 통밀과 백밀, 설탕과 마스코바도를 선택하고 조절하면서 나만의 레시피를 만드는 방식으로 이루어졌습니다. 다양성을 추구하는.. 숲이아님다운 베이킹이었다고 생각해요. 제가 간식으로 귤을 가져갔는데 숲이아님의 귤을 넣어보자고 제안하셔서 모양도 맛도 훌륭한 귤 브라우니가 탄생을 했습니다
오븐에서 구워져 나온 브라우니의 맛과 향기, 질감도 다 달랐는데 정말이지 다 맛있었어요. .
우리의 호기심과 탐구심, 창의성이 팡팡 샘솟게 하는 재미있는 시간이었고 먹는 사람의 기분과 입맛에 따라 다른 브라우니를 만들어주면 정말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그날 잠을 자려고 누웠는데 머릿카락에 빵굽는 냄새가 배어서 기분이 정말 좋았어요. 그리고 며칠동안 냉장고에 넣어놓고 꺼내먹었는데 ..일하면서도 계속 생각나는.. 브라우니는 사랑의 맛이 아닐까.. 라는 생각을 해보았답니다~

공감해요
4
숲이아 연화님 후기 너무너무 잘 읽었어요. 고맙습니다!! 이번주 목요일에 또 만나요~^^
누룩 @숲이아 목요일 수업도 넘 좋았어요 제겐 당근머핀과의 첫만남이었네요^^ 머핀은 뭐랄까..묵직한 느낌이 들어요. 그래서 돌아오는 버스에서 상큼한 레몬이 어울릴 거 같다는 숲이아님의 이야기가 떠올랐어여 음식을 함께 만들 때 시간에 쫓기면서 만들 때가 많은데 베이킹 수업은 그렇지 않아서 좋아요~ 여유로운 시간 만들어주셔서 고마웠어요~ 함께 하신 분들도 넘 좋구요~^^
숲속과자점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연말이네요. 미트쉐어 프로젝트는 끝났고, 2017년은 저물어 가요. 

 

다사다난했던 한해를 돌아보니 제가 참 주변사람들 덕분에 살았구나. 참 많이 받은 한 해 인 것 같아 고마운 마음이 들더라고요. 이 고마움을 표현해야지. 그래서 베풀고 나누어야 겠다고 생각했어요.

 

돌아오는 토요일 시간 되시는 분들 상수역 근처에서 만나실래요? 저에게 직접적인 도움을 주셨던 분이건 아니건 상관없어요. 제가 조건없이 받았듯이 조건 없는 나눔을 하고 싶습니다. 제가 할 수 있는 것 중 하나가 베이킹이라ㅎㅎ간식을 만들어 드려야 겠다고 생각했어요.

 

크리스마스를 맞아 진저브래드쿠키를 구울 예정이에요. 아마 견과류 타르트와 이것저것 만들 것 같아요. 오셔서 쿠키 받아가세요. 다른게 구워지면 다른 것도 드시고요. 같이 만드셔도 좋아요. 함께 수다 떨어요.

 

누가 언제 올지 모르고 한명도 안올 수도 있지만 갓 구워진 간식에서 달달한 냄새가 나는 따뜻한 시-공간을 열어보고 싶네요. 그 시-공간을 함께 맞이하고 싶으신

Lg eb82075ab5
공감해요
2

숲이아와 함께하는 크리스마스맞이
<숲속과자점 비건베이킹워크숍>

크리스마스에 언제부터인가 케이크를 많이 드시더라고요.
제가 베이킹을 하는 이유 중에는 대형프랜차이즈 빵집이 시장을 독점하고 있고 공장에서 빵을 찍어내고, 빵이 다 똑같은 맛이라 다양성이 없다는 문제의식이 있기 때문이기도 해요. 
특히 크리스마스 케이크가 프랜차이즈 제과업계에서 어떻게 만들어지고 유통되는지 아시나요? 궁금하시면 한번 찾아보세요.

 

크리스마스 시즌, 
소중한 사람과 함께하는 시간에 먹을 케이크를 직접 만들면 좋겠죠. 
아니면 소중한 친구, 애인, 가족이 비건이면 크리스마스 선물로 직접 만든 케이크를 주어도 좋고요. (아 저도 이런 선물 받고 싶네요ㅎㅎ)
이번 숲속과자점 비건베이킹워크숍에서는 고구마케이크를 만들어 보려고 해요.
케이크시트를 굽고 두유고구마 크림을 만들 예정이에요. 
케이크는 굽는 시간이 길어요. 이번 워크숍은 시간을 넉넉히 잡아 보았어요. 중간에 점심도 먹어야 하니까요. 같이 먹을 도시락을 준비해 오시면 좋을 것

공감해요
1
@숲이아님이 댓글을 달았습니다.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셀러참가 소식 알려드려요:D

바로 돌아오는 주말 제비다방 앞에서 낫아워스 주최로 열리는 <누구나 비건파티>에 참여할 예정이에요!

이번 비건파티는 "VEGAN IS THE FUTURE"라는 슬로건으로 동물 착취 없는 지속 가능한 패션 프로젝트를 선보이고있는 낫아워스의 쇼룸과 비건 푸드 마켓으로 이루어집니다. 비건김밥, 비건김치, 비건케이크, 비건타코야끼, 비건샌드위치 다 드실수 있데요.
제비문화원 작은 문화 파티 Vol.1이기도 하고요.

자세한 파티 소식 및 셀러 라인업을 확인하시려면 이벤트 페이지를 참고해 주세요. https://www.facebook.com/events/201183560475738/

 

숲속과자점에서는..
이번 파티에 타르트를 준비할 것입니다.
제철과일타르트, 견과류타르트, 초코타르트 등..
타르트 드시러 오세요!

지금 트위터 계정에서 잠재적 고객님들 대상으로 취향 조사를 하고 있습니다. 드시고 싶은 타르트 종류를 투표해 주세요.

https://twitter.com/Arbaroja/status/983528205783937025

 

4월 14일, 15일
오후 12-18시
제비다방 앞 회의실

F03842bae5
공감해요
3
이전 댓글 보기 · 2
숲이아 @갱 우왕!!!!!
숲속과자점 빠띠의 다른 게시글 더 보기
숲속과자점 빠띠는? 자세히 보기
가급적이면 건강한 재료로 비건간식을 만들어요~ 제로 웨이스트 캠페인에 동참하고 있습니다:)
숲속과자점 빠띠에 가입해서 흥미진진한 소식을 받아보세요.
가입하기
Btn messenger